즐겨찾기+  날짜 : 2019-05-23 오전 05:49: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교육

달빛 바다 해운대를 품다 ‘해운대라꼬 빛축제’

12월 1일~내년 1월 31일, 은하수터널․터틀돔 화려한 빛의 향연
최영재 기자 / 입력 : 2018년 11월 20일
ⓒ 웅상뉴스(웅상신문)
“달빛 바다 해운대를 품다”
부산시 해운대구는 12월 1일 오후 6시 구남로 해운대광장에서의 점등식을 시작으로 ‘제5회 해운대라꼬 빛축제’의 화려한 막을 올린다.

내년 1월 31일까지 60일간 구남로 해운대광장, 옛 해운대역, 해운대시장, 해운대해수욕장 이벤트광장, 애향길 등 1.4㎞ 구간을 화려한 조명으로 수놓을 해운대라꼬 빛축제는 해운대구와 해운대상권활성화재단이 공동주최하고 주관한다.

‘달빛 바다 해운대를 품다’는 주제에 맞춰 은하수, 터틀 돔, 빛 파도, 달 조형물 등 10개의 테마로 LED 조명 쇼가 펼쳐진다.

먼저 빛 축제 현장을 찾은 이들이 가장 먼저 만나는 공간인 옛 해운대역 광장에는 은하수 조명이 설치돼 얼마 전까지 동해남부선 기차역이었던 해운대역의 추억을 소환한다.

옛 해운대역에서 길을 건너 구남로 해운대광장 입구에 서면 ‘별빛 터널’과 ‘터틀돔’이 반긴다.
예부터 거북이 많이 서식해 거북 ‘구(龜)’자를 따서 ‘구남(龜南)’이라 불렸다는 구남로 지명에서 착안한 ‘거북이 별빛 터널’과 거북이의 등껍질을 모티브로 한 3D 크리스털 ‘터틀돔’이 형형색색 빛의 세계로 인도한다. 

해운대 보름달을 배경으로 사 진을 찍어보는‘인생사진 스팟.
해운대광장 중간 지점에는 달과 토끼의 대형 에어 바운스 조형물과 해운대 보름달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어보는 ‘인생사진 스팟’이 설치된다.
길이 100m의 ‘은하수 파도 터널’은 머리 위로는 은하수가 흐르고, 바닥에는 파도가 물결친다.

↑↑ 길이 100m의 ‘은하수 파도 터널’은 머리 위 로는 은하수가 흐르고, 바닥에는 파도가 물결친다.
ⓒ 웅상뉴스(웅상신문)
길이 100m의 ‘은하수 파도 터널’은 머리 위 로는 은하수가 흐르고, 바닥에는 파도가 물결친다.
해운대해수욕장 이벤트광장에는 18m 초대형 트리가 설치된다.
세 군데의 구남로 버스킹 존에서는 매일 어쿠스틱․인디밴드․재즈․비보이 공연, 마술쇼 등이 펼쳐져 축제에 낭만을 더한다.

매주 토․일요일과 크리스마스, 연말과 신년에는 사진을 무료로 인화해주고, SNS나 블로그에 빛축제를 홍보한 주민에게는 기념 액자를 증정한다. 설문조사 참여 관람객에게는 야광 머리띠도 증정한다.
최영재 기자 / 입력 : 2018년 11월 20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맛집 이야기
오늘은 어디로 갈까? .. 
상가로
포스코건설과 태영건.. 
포스코건설과 태영건.. 
지역사람들
김길만 모래조각가를 .. 
웅상단체
우불산에 있는 웅상문.. 
우리동네소식
천성산 바로 아래 위.. 
지역 일정
많이 본 뉴스
신설 국도 7호선 조기 개통
‘사송 더샵 데시앙’ 전 주택형 1순위 마감, 올해 부산∙경남지역 최고 경쟁률 기록
울금두부, 양산시농수산물종합유통센터 시식회 열어
천성리버타운, 따뜻한 가정의 달 보내
천불사 실버타운 입주자 노인들 정상화 호소
`화화 돼지왕갈비` 양산 중앙점 신규오픈
브랜드타운 프리미엄의 시작, 포스코건설-태영건설, ‘사송 더샵 데시앙’ 5월 본격 분양
제7,8대 (사)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양산지회 이취임식 개최
더불어민주당 시의원들, 민의의 현장으로~
동원과기대 스포츠재활운동학(과)부, 제13회 회장배 전국스쿼시선수권대회 다수 우승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층 207호 / 발행인·편집인 : 최지이
mail: fim2004@hanmail.net, news2015@naver.com / Tel: 055-365-2211~2 / Fax : 055-912-221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9,244
오늘 방문자 수 : 4,148
총 방문자 수 : 9,631,9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