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4-04-18 오후 12:03: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부동산

급발전하는 동부산 일광역 앞 ‘일광역 오션힐 카운티’ 분양

지하2층~지상 20층 총 142호실 규모
전용 23㎡부터 전용 84㎡의 다양한 평면타입을 갖춰,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맞춤형 구조. 2룸, 1.5룸의
다양한 평면구조의 풀퍼니시드 오피스텔
일부 호실 바다와 산을 바라볼 수 있는 ‘더블뷰’

최영재 기자 / 입력 : 2023년 04월 11일
↑↑ ‘일광역 오션힐 카운티’ 투시도.
ⓒ 웅상뉴스(웅상신문)
정부의 부동산 규제 완화 영향으로 지난 2월 모든 유형의 부동산 거래량이 전월 대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상업용 부동산 전문기업 부동산플래닛이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를 분석한 결과, 2월 전국 부동산 매매거래량은 7만8950건으로 지난 1월 5만8690건 대비 34.5% 상승했다.

현재 비규제 지역에 해당하는 부산 기장의 일광신도시에도 역세권 오피스텔이 지난해 4월부터 본격적인 분양을 이어 가고 있다. 최근 급격한 금리가 치솟아 오르면서 부동산시장이 주춤한 가운데도 불구하고 꾸준한 분양률을 나타내고 있다.

기장 일광신도시 중심상업지 들어서는 ‘일광역 오션힐 카운티’는 부산광역시 기장군 일광면 삼성리 886 일대에 건축이 올라가고 있는 중이다. 오피스텔은 지하2층~지상 20층 총 142호실 규모로 조성된다.

전용면적은 ▲전용 23㎡ ▲전용 24㎡ ▲전용 29㎡ ▲전용 50㎡ ▲전용 84㎡의 다양한 평면타입을 갖춰, 입주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맞춤형 구조를 선보인다. 2룸, 1.5룸의 다양한 평면구조의 풀퍼니시드 오피스텔이다.

‘일광역 오션힐 카운티’는 일부 호실에서 바다와 산을 바라볼 수 있는 ‘더블뷰’가 장점이다. 남향 구조이기 때문에 채광과 일조권도 우수하다. 남향은 향후 월세 시세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투자자들은 일광신도시 신규 오피스텔 중에서도 향과 전망을 꼼꼼히 비교해봐야 한다.

전 세대 실내공간에 에어컨, 시스템 냉장고, TV 스타일러, 광파오븐렌지, 세탁기, 쿡탑, 홈오토, 도어락 등 가전 가구를 무상으로 제공한다. 입주자의 편의를 위해 휘트니스 시설, 코인 세탁실도 마련된다. 옥상 루프탑 가든에서는 일광 바다와 산을 바라볼 수 있는 차별화된 입주민 특화설계를 갖췄다.

현재 일광신도시는 교통과 생활환경이 편리하게 조성되어 있는데 ‘일광역 오션힐 카운티’는 일광신도시 동해남부선 일광역이 도보 3분 거리인 초역세권을 선점하며 탁월한 입지를 갖췄다. 또 인근에는 ‘기장 IC 부산~포항도시고속도로’와 ‘부산외곽순환도로’가 있어 시내외로의 이동도 수월하다.

인근 동부산과 해운대 센텀시티의 생활 인프라도 가깝게 이용할 수 있다. 오시리아 관광단지 내 롯데테마파크, 롯데아울렛, 이케아, 한샘 디자인파크 및 신도시 일대의 다양한 도심 쇼핑 시설이 풍부하다.

특히 오시리아 관광단지가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다. 롯데월드 테마파크가 3월 오픈 운영하여 집객효과를 높이며, 오시리아 문화예술타운 ‘쇼플렉스’가 개발 추진 중이다. 또 기장 옛 한국유리 부지 개발 예정 등 대단위 사업이 예정된 지역이라 향후 미래가치가 뛰어나다.

일광역 오션힐 카운티 관계자는 “투자자들은 향후 늘어나는 관광단지 종사자의 임대수요를 끌어들일 ‘직주근접’ 배후주거지로 일광신도시를 거론하고 있다”며 “동부산 방면으로 가깝게 출퇴근하면서도 일광신도시 역세권, 전망, 남향을 다 갖춘 오피스텔은 희소가치가 높다”고 전했다.

한편 ‘일광역 오션힐 카운티’ 분양홍보관은 현장(부산광역시 기장군 일광면 삼성리 886-4)에 위치해 있으며 사전 예약 안내제로 운영 중이다.<안내문의: 055-364-8585>
↑↑ ‘일광역 오션힐 카운티’ 현장(현재)
ⓒ 웅상뉴스(웅상신문)
최영재 기자 / 입력 : 2023년 04월 11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생활 정보
우리가 살아가는 이 시대는 의학과 .. 
부동산
정부의 부동산 규제 완화 영향으로 .. 
사람들
“지역의 역량을 일깨우고 성장시키는.. 
단체
2024년 갑진년(甲辰年) 새해를 .. 
따뜻한 이웃
지난 1일 웅상노인복지관(관장 이명.. 
지역행사 일정
많이 본 뉴스
불사신 김태호 후보 양산시을에서 당선..
김부겸, 웅상중앙병원 당차원...김두관, 실제로 인수 제안 거론..
4월 21일 원효대사 다례제 전야 점등식 열려..
365일 24시간 응급실, 지나친 욕심인가!..
[수요드로잉] 신명마을회관이야..
[수요드로잉] 주진마을의 어느 예쁜집..
“원전법 개정, 웅상주민도 원자력안전교부세 지원 받아야˝..
웅상청년미래포럼 “김두관 후보와 함께 하겠다”..
양산시인협회, 새로운 마음으로 품격 있고 수준 높은 양산문학 만들겠다..
2024 “서창동 꽃들의 향연, 봄누리 축제” 열린다..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Tel: 055-365-2211~2,364-8585 / Fax : 055-912-2213
발행인·편집인 : 웅상신문(주) / mail: news2022@hanmail.net, news2015@naver.com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07호, (기장)부산시 기장군 월평1길 7, 1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208
오늘 방문자 수 : 4,277
총 방문자 수 : 22,928,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