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6-16 오전 02:08: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따뜻한 이웃

새해 첫날, 외국인 노동자들 `비빌 언덕이 되자` 희망!

-양산외국인노동자지원센터 유경혜 센터장과 직원, 외국인노동자 20명 천성산 산행-
김경희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03일
ⓒ 웅상뉴스(웅상신문)
2019년 1월1일 황금돼지해 첫날. 양산외국인노동자지원센터 유경혜 센터장과 직원 그리고 외국인노동자 20명은 새해를 맞아 천성산 산행에 나섰다.

소주 대동아파트 옆 보현사를 기점으로 잔치봉, 원적봉을 거쳐 미타암으로 내려오는 코스이다.
미얀마, 네팔, 방글라데시, 스리랑카, 베트남에서 온 외국인들과 지역의 명산 천성산을 오르며 2019년에도 건강하고 즐거운 한국생활을 기원하고 새해를 힘차게 열기를 다짐하는 자리였다.

산을 오르는 동안 앞에서 끌어주고 뒤에서 밀어주며 서로에게 신뢰와 믿음을 주는 비빌언덕이 되기를 희망했다.

주변이 탁 트여 아름다운 경관으로 유명한 만큼 바람이 매서운 잔치봉에서 장갑과 옷을 벗어주며 서로 온기를 나누었다. 특히, 네팔에서 온 노동자가 숲 속에서 들려주는 네팔 전통악인 바수리 연주는 귀를 즐겁게 할 뿐만 아니라 어려울 때마다 힘이 나게 하는 마법 같은 음악이었다.

불교국가에서 온 노동자들은 하산길에 미타암에 들러 소원과 본국에 있는 가족의 안녕을 빌며 부처님께 큰 절을 올렸다.

양산외국인노동자지원센터는 앞으로도 매년 1월1일 새해맞이 산행을 하며 외국인노동자들의 함께하는 이웃으로 늘 같이하기를 약속했다.
김경희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03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맛집 이야기
오늘은 어디로 갈까? .. 
상가로
포스코건설과 태영건.. 
포스코건설과 태영건.. 
사람들
“주민들을 대표해서 .. 
단체
지난 13일, 와이즈유(.. 
따뜻한 이웃
지난 5월 28일 (재)양.. 
지역 일정
많이 본 뉴스
천성리버타운 많이 달라 졌다
동부 2마을 주민들이 해냈다
2019양산웅상회야제 속에 지역단체가 있었다
‘사송 더샵 데시앙’ 전 주택형 1순위 마감, 올해 부산∙경남지역 최고 경쟁률 기록
양산시의회 자유한국당 양산시장의 1년간 행적 비난
“죽전마을 음악 소리 밤하늘 울려 퍼져”
2019~2020웅상회야라이온스클럽 2·3대회장 이·취임식 열려
민주당 의원들, 법기 수원지 둘레길을 시민 품으로
“온 가족과 함께 멋진 작품으로 추억 여행하기”
보건소, 금연·구강보건 인형극 통해 건강문화 정착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층 207호 / 발행인·편집인 : 최지이
mail: fim2004@hanmail.net, news2015@naver.com / Tel: 055-365-2211~2 / Fax : 055-912-221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8,288
오늘 방문자 수 : 2,048
총 방문자 수 : 9,869,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