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0-14 오후 12:52:1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상가로

라라빌리지(LALA VILLAGE)전원주택 분양

우리집은 자연愛(애)있다! 대운산 숲속의 전원주택 현 공사 중
최영재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04일
↑↑ 라라빌리지(LALA VILLAGE)전원주택 조감도
ⓒ 웅상뉴스(웅상신문)
최근 전원주택이 인기가 높아짐에 따라 도심에서 벗어나 농어촌 및 산간 일대에 경치좋고 공기좋은 곳에 대다수의 전원주택이 들어서고 있는 추세이다. 양산시에도 몇 년전부터 자연스러운 자리에 곳곳에 전원주택이 들어서고 있다. 웅상지역은 동부양산으로 부산과 울산사이에 있는 위성도시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웅상이 부산 울산 경남을 불과 20분 거리에 오갈 수 있는 자연과 어울려 신흥개발도시로 바뀌어 가면서 교통이 편리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이곳도 몇 년 전부터 산자락 주변을 활용해 전원주택이 들어서고 있다.

ⓒ 웅상뉴스(웅상신문)
경남 양산시 대운9길(삼호동) 16-97번지에 대운산을 병풍처럼 뒤에 두고 숲에 둘러싸여 자연속에 있는 것 같은 라라빌리지(LALA VILLAGE)라는 전원주택이 들어선다. 현재 공정 40%로 공사를 하고 있다.
대운산 계곡을 끼고 조성되고 있는 이 숲속전원마을은 총 3200여평에 1차로 24가구, 2차 8가구가 들어설 예정이고 평수는 120평부터 250평까지 다양하게 지어질 계획이다.

얼마 전 특수섬유 생산 전문업체 ㈜썬벨트의 부지로서 이 회사에서 직접 시행 시공 분양을 통해 책임 시행을 할 것을 약속하고 있어 안심하고 계약을 할 수 있다.
또 분할 계약을 하면서 부지 개별등기 후 집을 짓기 때문에 다세대 아파트처럼 요즈음 불경기로 인해 부도, 미분양 등을 걱정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지목은 자연녹지이기 때문에 전체부지 20%의 바닥면적의 집을 지을 수 있는 부지이다. 이를 기반으로 시행 시공사인 썬밸트 측은 복층으로 된 주택과 잔디가 깔린 외형 구조 위에 고급 인테리어로 실내를 마감하는 설계대로 지을 계획이다. 대운산을 끼고 모여사는 우아한 전원마을 이루는 모습을 곧 보게 될 것이다.

ⓒ 웅상뉴스(웅상신문)
특징으로는 토목 건축허가(건축바로 착공하실분 환영), 도시가스 설치인입, 편리한 교통(7번 국도 부산-울산 자동차 전용도로 IC인근), 지하 180m 암반수, 대운산 자연휴양림 인접, 대운산약수터(휴게쉼터 공간확보), 웅상중앙병원, 효암고, 서창고, 서창중, 대운초, 롯데마트 등 각종 편익시설이 인접되어 있다. 도심지와는 불과 5분거리로 도심과 자연을 오가는 전원주택으로서 안성마춤이다.

분양가격은 부지는 평당 170만원대이고 건축비는 550만원대로 120평형 경우 3억 8천여만원이며 주택분양대출을 70%까지 받을 수 있다. 따지고 보면 내집마련하는 데 30평형이 3~4억하는 아파트보다 싸고 개별등기로 자기 땅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지역의 모 부동산업체는 “현실적으로 논과 밭도 300여만원하는 웅상지역에서 170만원대라면 비교적 싼편이다”고 말한다.
ⓒ 웅상뉴스(웅상신문)
최영재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04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맛집 이야기
오늘은 어디로 갈까? .. 
상가로
양산시 덕계동에도 전.. 
양산시 어곡동에 대단.. 
사람들
전국적으로 고고장구.. 
단체
배움의 때를 놓친 근.. 
따뜻한 이웃
지난 11일부터 13일까.. 
지역 일정
많이 본 뉴스
2019 살맛나는 덕계동 한마음축제 열려
주민들과 함께하는 제7회 평산동 한마당잔치 열려
와이즈유 조리예술학부, 보훈가족에 요리봉사
이정동 양산경찰서장 인터뷰/부쩍 늘어난 음주단속에 대해 묻는다
소주동 한마음축전 및 경로잔치 성황리 열려
올해 말 웅상인구 숙원의 10만 넘어 서나
양산시 어곡동에 대단위 아파트가 들어선다.
허용복 외길 인생, 야당 정치 30년/“야당 정치는 이렇게 하는 것이다 말하고 싶었다”
양산문화 발전을 위한 시민 토론회 열린다
우리마트, 동면 금산리 일대 `대형 종합쇼핑몰` 건립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층 207호 / 발행인·편집인 : 최지이
mail: fim2004@hanmail.net, news2015@naver.com / Tel: 055-365-2211~2 / Fax : 055-912-221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0,996
오늘 방문자 수 : 5,747
총 방문자 수 : 11,025,4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