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4-19 오후 04:53: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상가로

<전통시장을 가다> 덕계종합상설시장 꽁동보리밥

손님들의 입맛에 맞도록 성의껏 노력
덕계상설 내 식당 가격 저렴, 구색 다양하게 갖춰

김경희 기자 / 입력 : 2018년 10월 16일
↑↑ 덕계종합상설시장 내 꽁동 보리밥
ⓒ 웅상뉴스(웅상신문)
오늘은 어디에서 밥을 먹을까. 점심시간이 다가오면 슬슬 고민하게 된다. 칼국수도 먹고 추어탕도 먹고 순두부도 먹고 김치찌개도 먹고 하는 식으로 식당을 찾아가면 되겠지만 그게 어딜 쉬운가. 어느 식당이 맛있는지도 모르고 맛이 검증된 식당은 손가락 안에 꼽는다.

그럴 때 덕계상설시장을 찾으면 거의 실패하지 않는다. 중국집과 한식, 분식, 김밥, 찌개류, 만두, 죽집 등 골고루 있다. 거기다가 가격도 다른 곳에 비해 저렴해서 심리적인 부담이 없다. 한 마디로 먹고 싶은 음식을 선택하면 된다. 그런 탓인지 점심시간이 되면 대부분의 가게마다 사람들이 북적거린다.

지난 6월에 개업한 꽁동보리밥도 그 중 한 식당이다. 보리밥, 순두부, 청국장, 비빔밥, 두루치기 정식, 열무비빔밥 등 한국 사람의 전통적인 입맛에 맞춰 구색을 갖추고 있다. 거기다가 한쪽엔 바싹하게 잘 튀긴 오징어와 새우, 고구마 등 튀김도 있다.

ⓒ 웅상뉴스(웅상신문)
가게를 매수하여 식당을 개업한 이순자 씨는 2012년부터 시장에서 튀김전문집을 했다. 제사나 행사음식, 명절 때 주문을 받았고 꽤 단골 손님들이 많았다. 튀김집이 잘 되었지만 이런저런 사정으로 꽁동보리밥을 개업한 이순자 대표. 그의 원칙은 손님들이 만족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것이다
.
“튀김집을 할 때도 좋은 재료를 사용해서 성의껏 만들었습니다. 그러다보니 단골 손님들도 많았고, 그 분들이 식당을 개업하자 와 주셨어요. 정말 감사하고 고마운 마음뿐입니다. ”

이순자 대표가 말한다. 물론 덕계상설 내 식당도 경기를 탄다. 게다가 최저임금까지 올라가니 식당 주인마다 한숨부터 내쉰다. 꽁동보리밥도 마찬가지다. 인건비와 재료비를 빼고 나면 그럭저럭 현상유지만 된다.

청국장은 시골에서 담은 것이고 식재료들은 시장에서 산다는 등 그런저런 이야기를 하고 있을 때 손님들이 들이닥치고 이순자 대표는 급하게 주방으로 가서 요리를 만든다.

이윽고 식탁에 차려진 것은 손님들이 많이 주문하는 비빔밥과 보리밥이다. 보글보글 끓고 있는 계란찜과 찌개, 열무김치, 나물 등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돈다. 이순자 대표가 꼭 하고 싶은 말은 “손님들이 응원해주고 믿어줘서 너무 감사하고 고맙다”는 것이었다.
김경희 기자 / 입력 : 2018년 10월 16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웅상의 맛집
‘아무거나 정식’이 .. 
상가로
최근 전원주택이 인기.. 
웅상에 지역과 함께 .. 
웅상의 사람들
김길만 모래조각가를 .. 
웅상단체
우불산에 있는 웅상문.. 
우리동네소식
천성산 바로 아래 위.. 
지역행사 일정
많이 본 뉴스
천불사 실버타운 노인들 오죽 답답했으면~
‘제1회 주남마을 대학로 벚꽃축제’ 주남 밤하늘 수놓아
양산천성산 철쭉꽃 만나러 가요
와이즈유, 주남마을 주민과 함께 ‘벚꽃축제’
웅상문예원 박개웅 원장 취임식 성황리 열려
김일권 시장 벌금 500만원 구형
“웅상사람끼리 콘서트 함 해보입시더~”
라라빌리지(LALA VILLAGE)전원주택 분양
“복을 부르는 민화교실”
부동산산업정책 수도권과 지방 차등화 해야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층 207호 / 발행인·편집인 : 웅상신문(주),최지이
mail: fim2004@hanmail.net, news2015@naver.com / Tel: 055-365-2211~2 / Fax : 055-912-221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9,760
오늘 방문자 수 : 1,762
총 방문자 수 : 9,316,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