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1-18 오전 09:34:1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

박인 전 도의원 자유한국당 복당 소감 기자회견

"기회가 부여된 만큼 시민의 행복을 위해 열과 성을 다하겠다"
최철근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14일
↑↑ 박인 전 경남도의원이 13일 오전 양산시청 프레스 센터에서 지난 9일 자유한국당 복당을 함으로써 소감을 전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웅상뉴스(웅상신문)
무소속으로 있던 박인 전 경남도의원이 13일 오전 양산시청 프레스 센터에서 지난 9일 자유한국당 복당을 함으로써 소감을 전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그는 이 자리에서 이번 기자회견을 통해 복당과 함께 사실상 오는 4.15 총선의 출마 의사를 담는 전초전 같은 심정을 나타내면서 양산시민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 당과 지역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을 밝혔다.

그는 "먼저 복당을 허락한 중앙당 및 경남도당, 당 지도부와 당원동지, 양산시민들께 머리숙여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당과 나라를 위해 노력할 수 있는 기회가 부여된 만큼 양산시민의 행복을 위해 열과 성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그동안 무소속으로 남은 이유를 말하면서 "4년 전,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경선에서 조차 아예 배제시킨 부당함과 명예회복을 위해 탈당후 무소속 출마를 단행했다"며 "그 일로 당원동지들께 걱정을 끼치고 서로 나뉘어 진 채 갈등과 아픔을 겪게 한 일에 대해 깊은 사과 말씀을 올린다"고 말했다.

박 전 의원은 "당이 어려울 때 적극적으로 나서서 힘을 보태지 못한 점에 대해서도 앞으로 그 몇배로 더 열심히 당과 지역을 위해 헌신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이어 "앞으로 21대 총선을 앞두고 보수대통합의 불씨가 되고, 흩어진 지지층 재결집, 나아가 중도 및 보수층의 마음을 얻는 일에 앞장서서 '견마지로'를 다하겠다"며 "국운이 걸린 이번 총선의 중요한 선거에 애국세력이 뭉쳐야 자유한국당이 이길 수 있다"고 주장했다.

또 "현 정부와 여당이 책임있는 대화 및 타협도 없이 국론을 분열시킨 점, 그리고 지금의 독주와 독단도 막아야 한다"며 "보수가 바로서야 경제가 되살아나고, 안보도 굳건해 진다고 믿고 있다"고 말했다.

박인 전 도의원은 "최대 격전지가 될 우리 양산을 바르게 지켜내기 위해서는 총선에서 과반의석을 기필코 확보해 정권교체를 이뤄야 하는 만큼 혼신의 힘을 보태겠다"면서 "나라의 미래를 걱정하시는 애국 양산시민 여러분의 애정어린 질책과 많은 격려,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최철근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14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맛집 이야기
오늘은 어디로 갈까? .. 
상가로
해운대구(구청장 홍순.. 
양산시 덕계동에도 전.. 
사람들
양산시 삼호동 웅상푸.. 
단체
양산시 웅상지역에 비.. 
따뜻한 이웃
지난 1월 3일 (재)양.. 
지역 일정
많이 본 뉴스
웅상에는 국회의원에 누가 나오고 시장은?
윤영석 의원 “양산부산대 부지 대대적 개발하겠다”
2020년 양산 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 추진계획
웅상신문 독자 여러분 2020경자년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우리 모두가 희망을 전하는 산타클로스”
김일권 양산시장 신년사
양산시 ‘개편 홈페이지’ 오는 13일 오픈
시민과 함께 하는 정치, 사회와 함께하는 정치 위해 나선다
2020년 희망찬 새해! 양산시, 타종행사와 함께
웅상 총선 선거구도 서서히 윤곽 드러나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07호 / 발행인·편집인 : 웅상신문(주)
mail: fim2004@hanmail.net, news2015@naver.com / Tel: 055-365-2211~2 / Fax : 055-912-221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9,367
오늘 방문자 수 : 4,299
총 방문자 수 : 12,111,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