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6-20 오후 08:48:2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울주웅촌

울산박물관‘울산 근현대사를 품은 마을 기행’운영

6월‘남창과 웅촌’답사 … 12일부터 선착순 접수
김경희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11일
울산박물관이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고 그 뜻을 되새기고자, ‘울산노동역사관1987’과 공동으로 울산에서 일어났던 3‧1운동 및 울산 근현대사를 이해할 수 있는 ‘울산 근현대사를 품은 마을 기행’을 운영하고 있다.

이 ‘마을기행’은 매월 울산의 마을을 선정하여 마을 단위의 사건‧인물과 관련된 장소를 탐방하고 예술공연을 함께 경험할 수 있는 복합문화체험 프로그램이다.

매회 성인 40명을 대상으로 지난 2월부터 오는 7월까지 매월 넷째주 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운영된다.

이번 마을 기행은 6월 22일 남창과 웅촌으로 떠난다.
남창은 언양, 병영과 함께 1919년 울산 만세운동이 일어난 대표지역이다. 남창은 조선시대 울산부의 남쪽에 설치한 곡물창고였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다. 지형적으로 경작지가 발달했으며, 쌀을 운반하기 위한 육로와 수로가 발달해 시장이 형성되기 좋은 조건을 갖추고 있었다. 남창만세운동이 유림을 중심으로 남창장터에서 일어난 계기이기도 하다.

6.25전쟁 이후에는 보도연맹사건과 관련해 민간인 학살의 아픈 역사를 담고 있는 곳이 이 지역이다.
이번 답사에서는 남창만세운동을 이끌었던 이용락, 고기룡, 2차 유림단사건에 함께한 이재락으로 대표되는 독립운동가들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답사 참가자들은 6월 22일 9시 울산박물관을 출발해 남창시장, 남창삼일의거 기념비, 학성이씨 근재공 고택, 석계서원 등을 탐방할 예정이다.

신청은 울산박물관 누리집(http://museum.ulsan.go.kr)에서 온라인으로 가능하며, 오는 6월 12일부터 선착순 마감된다.

울산박물관 관계자는 “우리나라 근현대라는 큰 역사의 흐름 속에서 현재를 살고 있는 우리의 자세와 앞으로의 과제를 고민해 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울산박물관 누리집 또는 울산박물관(T. 052-229-4766)전시교육팀(T. 052-229-4722)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경희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11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맛집 이야기
오늘은 어디로 갈까? .. 
상가로
글자가 들어가는 것은.. 
포스코건설과 태영건.. 
사람들
“주민들을 대표해서 .. 
단체
우리 세대는 미래 세.. 
따뜻한 이웃
지난 5월 28일 (재)양.. 
지역 일정
많이 본 뉴스
천성리버타운 많이 달라 졌다
동부 2마을 주민들이 해냈다
2019양산웅상회야제 속에 지역단체가 있었다
양산시의회 자유한국당 양산시장의 1년간 행적 비난
“죽전마을 음악 소리 밤하늘 울려 퍼져”
2019~2020웅상회야라이온스클럽 2·3대회장 이·취임식 열려
민주당 의원들, 법기 수원지 둘레길을 시민 품으로
“온 가족과 함께 멋진 작품으로 추억 여행하기”
보건소, 금연·구강보건 인형극 통해 건강문화 정착
동원과학기술대학교 2019년 카자흐스탄 한국 유학박람회 참가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층 207호 / 발행인·편집인 : 최지이
mail: fim2004@hanmail.net, news2015@naver.com / Tel: 055-365-2211~2 / Fax : 055-912-221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9,868
오늘 방문자 수 : 12,024
총 방문자 수 : 9,922,9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