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8-03 오후 12:01:2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람들

웅상의 최고 피서지,무지개 계곡 제철

코로나 속이라도 천성산 맑은 계곡, 무더운 여름철 맞아 각광
텐트치고 가족들과 물놀이 안성맞춤 주로 부산에서 찾아와

최영재 기자 / 입력 : 2020년 06월 22일
무지개 폭포 계곡 풀장같은 푹패인 웅덩이에서 가족과 함께 물놀이를 하고 있다.
양산시의 동부에 위치한 무지개폭포는 인근 부산광역시 기장군과 경계를 이루고 울산광역시민의 식수원인 회야강의 발원지이기도 하다. 계곡이 깊고 물이 깨끗하며 기암괴석과 울창한 수목이 어우러진 수려한 계곡으로 여름철에는 좋은 피서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

양산시 웅산지역 천성산 기슭의 폭포에서 떨어지는 물이 햇빛을 받아 아름다운 오색무지개를 형성한다 하여 붙여진 무지개폭포는 계곡이 깊고 물이 깨끗할 뿐만 아니라 울창한 수목이 어우러져 수려하다. 높이 20m정도의 2단 폭포로, 중간에 작은 소를 만들고 다시 직각으로 떨어진다.
폭포 주변으로는 2km 정도 형성된 거대한 기암괴석이 즐비하며 폭포를 지나 천성산 정상까지 등산로가 이어져 있다.

인근 부산광역시 기장군과 경계를 이루고, 울산광역시민의 식수원인 회야강의 발원지이기도 하다. 폭포로 가는 길목에서 우측으로 올라가면 계곡 주변에서 휴식을 즐기기 안성맞춤이다. 뚜렷한 전설은 없으나 옛날 인근 주민들이 나무를 하고 쉬어가는 곳으로 휴식을 즐기고 있는 가운데 폭포에서 떨어지는 물이 낙하되면서 무지개가 형성되어 현재까지 알려져 있다.

폭포 주변 계곡이 기암절벽이라 50m 이상의 암벽이 우람한 자태로 관광객을 반겨준다. 또한 무지개폭포를 지나 천성산 정상까지 심신수련과 체력단련을 위한 환상의 등산로가 펼쳐진다.

폭포 아래로 흐르는 계곡은 깊고 물이 깨끗하며 기암괴석과 울창한 수목이 이루어진 수려한 계곡으로 여름철에는 좋은 피서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

부산 노포역에서 오자면 덕계동 입구의 덕계상설시장이거나 울산광역시 울주군 웅촌면을 지나오면 덕계동이나 평산동에서 장흥저수지 위쪽으로 올라가면 된다.

노포역에서 40여분 거리로 가까우면서도 무지개폭포를 지나 천성산 등반도 가능하니 휴일날 많은 사람들이 찾아오는 장소이다. 높이가 800여m인 천성산은 부산 근교의 명산이라 할 수 있다.

울창한 숲길이 많지는 않지만 천성산은 조금만 계곡안으로 들어가도 시원한 물소리와 울창한 숲이 뿜어내는 맑은 공기로 도시인들의 좋은 휴식처가 되는 것 같다.

현재 무더운 여름휴가를 맞아 부산과 울산 등지에서 피서객들이 몰려들고 있다. 폭포 아래로 흐르는 계곡의 움푹한 곳에 고인 물을 찾아서 이리저리 텐트를 치고 가족들과 물놀이를 하고 있다.

특히 나무가 울창해 그늘에 자리를 깔고 음식을 먹고 즐기는 행락객들이 삼삼오오 모여 있는 장면이 한눈에 들어온다.
최영재 기자 / 입력 : 2020년 06월 22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맛집 이야기
장어는 혈관에 좋은 .. 
상가로
단 5분이면 부산에 접.. 
최근 전국적으로 민간.. 
사람들
양산기후행동학교는 .. 
단체
“영산대학교의 인문.. 
따뜻한 이웃
지난 7월 16일, ‘천.. 
지역 일정
많이 본 뉴스
덕계일원 대단지 LH국민임대 아파트 사업진행
덕계동 폐기물산 사업부지 확장 주민들 ‘반발’
웅상 코로나 연이어 10번 양성자 발생
임정섭 제7대 양산시의회 신임의장
“유해물질, 소음, 악취 등과 관련 신속한 후속조치가 이어질 것”
양산시, 2020년 하반기 정기인사 단행
출장중에 소방관이 교통사고 현장 2명 구조
웅상신문 창간 8주년 축하 메시지
˝미래통합당 시의원들 의장단 부정선거 책임져라˝
코로나19 확진 웅상지역 뚫려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Tel: 055-365-2211~2, 051-508-8174 / Fax : 055-912-2213
발행인·편집인 : 웅상신문(주) / mail: fim2004@hanmail.net, news2015@naver.com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07호, 부산광역시 기장군 월평 1길 7, 1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4,099
오늘 방문자 수 : 1,446
총 방문자 수 : 14,388,8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