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1-27 오전 08:05: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교육

최병조·김주성 교수, 와이즈유 석좌교수 추대

로마법·정치사상 분야 최고 석학 2인, 영산대서 연구 및 후학 양성
김경희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15일
ⓒ 웅상뉴스(웅상신문)
와이즈유(영산대학교, 총장 부구욱)는 로마법 분야의 최고 석학인 최병조 명예교수(서울대)와 정치사상 분야 권위자인 김주성 교수(전 한국교원대 총장)를 석좌교수로 추대했다.

와이즈유는 지난 13일 해운대캠퍼스 도광헌에서 부구욱 총장을 비롯한 교수, 융합인문학반 재학생 등 약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최병조·김주성 석좌교수 추대식’을 진행했다. 최고 석학 2인을 석좌교수로 영입한 부구욱 총장은 “최 교수와 김 교수는 법학과 정치사상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실적을 많이 가지고 있다”면서 “이번 석좌교수 추대로 와이즈유는 법, 인문학, 예술에 관한 통합적인 토론과 연구를 지속적이고 활발하게 추진할 수 있는 바탕이 마련됐다”고 추대 배경을 설명했다.

로마법 분야 최고 석학인 최병조 교수는 서울대학교 법학과에서 학·석사를 마친 후 독일 괴팅겐대학교에서 법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1985년부터 2018년 2월까지 서울대 법대 교수로 재직하면서 로마법 분야 논문 50여 편, 비교법문화 분야 논문 20여 편, 서양법제사 분야 논문 10여 편을 발표했다. 특히 최 교수는 로마법과 서양법제사 등의 연구 성과를 우리나라 민법에 적용·해석해 우리나라 법사학과 법문화 발전에 크게 기여한 법학자로 유명하다. 2015년 영산법률문화재단의 제11회 영산법률문화상을 수상했으며 최근 ‘로마법의 향연(2019)’을 출간했다.

정치사상 분야의 권위자인 김주성 교수는 한국외국어대학교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행정대학원을 거쳐 미국 텍사스대학교(오스틴캠퍼스)에서 정치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지난 1991년 한국교원대학교 일반사회교육과 교수로 임용된 후 2012년부터 2016년까지 한국교원대학교 총장을 역임했다. 김 교수의 주요 저서로는 △한국민주주의의 기원과 미래 △페어 소사이어티 △한국자유민주주의 △직관과 구성 △현대사회와 정의 △사회계약론 등이 있다.

한편, 이날 석좌교수 추대식 행사 이후에는 최병조 교수가 ‘동서의 예술작품과 법’이라는 주제로 인문학 특강을 진행하고 김주성 교수와 지정토론을 펼쳤다.
김경희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15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맛집 이야기
뒷골생오리(대표 박기.. 
장어는 혈관에 좋은 .. 
상가로
“아이티 회사를 다니.. 
사송신도시 더샵데시.. 
사람들
양산기후행동학교는 .. 
단체
“세상이 참 빠르게 .. 
따뜻한 이웃
지역업체 좋은숨침구(.. 
지역 일정
많이 본 뉴스
동서양산(주진~상북)을 연결하는 1028호선 조속한 건설 촉구
정관선 2017년과 동일한 3위, 기장선은 2017년 5위에서 7위 하락
세상에 월세 감면 해주는 건물주도 있다
한옥문 도의원, ‘웅상에서 상북 곧 뚫린다˝
2021년 신축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도사견 등 맹견 5종, 보험 안들면 300만원 문다
기장군 해안가 캠핑카·차박 못한다
동해 간절곶 해돋이 장면 특별 생방송으로 중계한다
사송더샵3차 분양가상한가 1천100만원 훨씬 넘어
와이즈유 드론교통공학과 최양원 교수, 부산시장 표창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Tel: 055-365-2211~2, 051-508-8174 / Fax : 055-912-2213
발행인·편집인 : 웅상신문(주) / mail: fim2004@hanmail.net, news2015@naver.com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07호 (기장)부산시 기장군 월평1길 7, 1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8,274
오늘 방문자 수 : 2,716
총 방문자 수 : 16,194,9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