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4-19 오후 04:53: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교육

‘제1회 주남마을 대학로 벚꽃축제’ 주남 밤하늘 수놓아

주민, 학생 어울려 벚꽃길 일원 및 대학 잔디 광장에서 열려
이창언 추진위원장 "웅상지역의 대표적인 문화 축제로 만들겠다"
부구욱 와이즈유 총장 "품격과 수준높은 문화적인 축제될 것"

최영재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29일
↑↑ 주남마을 입구에서 일부 양산시 의원들과 지역 단체들과 주민들이 집결해 기념 촬영을 시작으로 벚꽃이 활짝 핀 도로를 줄이어 걷기 행진을 하고 있다.
ⓒ 웅상뉴스(웅상신문)
영산대학교(이하, 와이즈유)와 ‘주남마을이 함께하는 제1회 주남마을 대학로 벚꽃축제’가 지난 27일 주남마을 대학로 벚꽃길 일원 및 대학 잔디 광장에서 열렸다.

이 행사는 주남마을 대학로 벚꽃축제 추진위원회가 주최하고 학교법인 성심학원 와이즈유, 양산시, 주남마을이 후원했다.

오후 4시 30분부터 주남마을 입구에서 일부 양산시 의원들과 지역 단체들과 주민들이 집결해 기념 촬영을 시작으로 벚꽃이 활짝 핀 도로를 줄이어 걷기 행진을 하면서 와이즈유 대학 교정까지 도착했다.

오후 6시부터 와이즈유 태권도학과의 화려한 축하시범공연을 시작으로 개회식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내외빈 소개, 개막선언, 환영사, 격려사, 축사, 벚꽃축제 추진위원회 소개, 축하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앞서 김일권 양산시장이 바쁜 일정으로 잠시 참석해 ”지역축제를 열게 되어 축하드린다. 앞으로 이 축제가 지역문화에 자리매김하고 발전해 나가길 바란다“면서 축하와 인사의 말을 전했다.

김인수 축제 추진위원회 부위원장의 우렁찬 개막선언으로 행사 진행을 하는 시작을 알렸다.

이 자리에서 이창언 주남마을 통장(추진이 위원장)은 환영사를 통해 참석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면서 ”와이즈유와 주남마을이 상호 발전하고 지역문화 활성화를 위해 지난 3월 초 벚꽃축제 준비를 위한 위원회를 결성하고 대학과 마을이 공동으로 기획하고 준비해, 드디어 오늘 ‘제1회 주남마을 대학로 벚꽃축제’가 첫발을 내딛게 됐다”면서 ”짧은 준비 기간이지만 최선을 다했으며 다소 미흡한 부분이 있더라도 너그러운 마음과 격려해 주시면 앞으로 점차 나아지고 웅상지역의 대표적인 문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만들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서 부구욱 와이즈유 총장은 축사에서 ”이 벚꽃축제가 이 고장과 영구히 함께하는 축제로 자리매김 되기를 지원합니다. 우리 주남마을은 천성의 아름다운 곳에 자리하면서 앞의 대운산을 바라보고 있는, 이 풍경 좋은 고장에 벚꽃의 아름다움 속에 취하면서 품격 높은 문화와 함께하는 수준 높은 문화적인 축제가 될 것으로 믿습니다. 오늘 아무쪼록 좋은 시간 보내시길 바랍니다“고 인사의 말을 마쳤다.

축하공연에서는 와이즈유 김경 교수의 ‘지금 이 순간’ ‘그리운 금강산’ 가곡을 시작으로 이숙녀 시인의 시낭송, 웅상색소폰 앙상블의 색소폰 연주, 류해리 초대가수, 양산시 시립합창단의 순으로 진행된 공연이 벚꽃이 활짝 핀 교정의 하늘에 울려 퍼지면서 주민들과 학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 행사를 찾아온 주민들은 ”처음 여는 대회치고는 짜임새 있고 운치가 있는 지역문화 행사답게 성공적인 출발을 했다“는 평을 하면서 ”앞으로 이러한 지역 문화 축제가 웅상에서 많이 열렸으면 좋겠다“고 입을 모았다.
↑↑ 이창언 주남마을 통장(추진이 위원장)은의 환영사
ⓒ 웅상뉴스(웅상신문)
↑↑ 부구욱 와이즈유 총장은 축사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 웅상뉴스(웅상신문)

최영재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29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웅상의 맛집
‘아무거나 정식’이 .. 
상가로
최근 전원주택이 인기.. 
웅상에 지역과 함께 .. 
웅상의 사람들
김길만 모래조각가를 .. 
웅상단체
우불산에 있는 웅상문.. 
우리동네소식
천성산 바로 아래 위.. 
지역행사 일정
많이 본 뉴스
천불사 실버타운 노인들 오죽 답답했으면~
‘제1회 주남마을 대학로 벚꽃축제’ 주남 밤하늘 수놓아
양산천성산 철쭉꽃 만나러 가요
와이즈유, 주남마을 주민과 함께 ‘벚꽃축제’
웅상문예원 박개웅 원장 취임식 성황리 열려
김일권 시장 벌금 500만원 구형
“웅상사람끼리 콘서트 함 해보입시더~”
라라빌리지(LALA VILLAGE)전원주택 분양
“복을 부르는 민화교실”
부동산산업정책 수도권과 지방 차등화 해야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층 207호 / 발행인·편집인 : 웅상신문(주),최지이
mail: fim2004@hanmail.net, news2015@naver.com / Tel: 055-365-2211~2 / Fax : 055-912-221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9,760
오늘 방문자 수 : 1,714
총 방문자 수 : 9,315,9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