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6-05 오후 06:51: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

민주당 의원들, 법기 수원지 둘레길을 시민 품으로

지난 25일 오전10시 법기 수원지 둘레길을 함께 걸으며 해결 방안 모색
최철근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28일
더불어민주당양산시의원협의회(회장 박일배)의원들이 힐링 숲 법기 수원지를 둘러보고 있는 순간 기념 촬영
ⓒ 웅상뉴스(웅상신문)
더불어민주당양산시의원협의회(회장 박일배)는 지난 2011년 7월, 79년만에 개방한 양산시의 힐링 숲 법기 수원지를 방문했다.

이 자리에 송명철(법기도요지 NPO추진위원장). 김구성(법기도요지 NPO추진위 사무국장), 정성덕(법기마을 이장)과 한기석(청년회장)이 법기 수원지를 함께 걸으며, 둘레길 조성과 법기수원지 보전 방안에 대해서 함께 고민을 나누었다.

법기수원지는 개방 이후 방문객이 나날이 증가하여 현재 양산을 대표하는 관광 명소로 자리잡았다. 100여년 가까이 나이를 먹은 반송과 몇백년을 자란 히말리야 시다는 그 자체로 마음에 평안을 주는 곳이였다.

이런 아름다움으로 인해 주말 평균 3000명, 연휴가 낀 주말이면 최고 2만명의 관광객이 찾는 양산시의 관광 명소가 되었다. 하지만 둘레길이 30분 정도로 짧아 찾아오는 관광객에게 조금의 아쉬움을 남기게 되는 곳이였다.

이는 처음 법기 수원지 전체 68만제곱미터 중 2만제곱미터만 시민에게 개방한 결과이다. 협의회와 주민들이 함께 추가 둘레길 조성이 가능한 지역을 함께 걸으며, 해결 방안을 공유했다.

미개방된 지역에 조성된 편백나무 군락지를 걸을 수 있는 산책로를 개방할 수 있도록 부산시와 협의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번 생활SOC에 선정된 개곡마을 법기마을 공원조성사업과 법기 도요지 복원 사업과 연계한 법기수원지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지역구 최선호 의원(동면,양주)의 안내에 따라 현장 구석구석을 돌아보며, 법기 수원지 일대를 환경 개선을 통해 양산시민들 힐링할 수 있는 공간으로 되돌려 주기로 합의했다.
최철근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28일
- Copyrights ⓒ웅상뉴스(웅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맛집 이야기
오늘은 어디로 갈까? .. 
상가로
최근 전국적으로 민간.. 
‘참조은 상회’의 30.. 
사람들
“보험료는 목적에 따.. 
단체
지난 4월 3일 웅상노.. 
따뜻한 이웃
지난 26일 양산시 평.. 
지역 일정
많이 본 뉴스
코로나 이긴 ‘오늘은 칼국수’ 집
웅상에 최초의 사설 문화공간 생겼다
웅상은 트램보다 지하철
평산파출소 본격적으로 문 열었다
양산시, 5월 1일자 수시인사 단행이정희 물금읍장·이명기 상하수도사업소장 발령
양산시의회 이장호 의원 이웃돕기 후원품 기탁
김일권 양산시장 등 관리자 공무원 재난지원금 기부
양산시 드림스타트 ‘성장지원 꾸러미’ 지원
웅상노인복지관 사랑의 여름 김치나누기 행사 실시
동원과학기술대학교 중소기업지원센터 직무교육 신규과정 개설
신문사 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 편집규약 윤리강령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찾아오는 길
상호: 웅상뉴스(웅상신문) / 주소: 경상남도 양산시 덕계 2길 5-21, 207호 / 발행인·편집인 : 웅상신문(주)
mail: fim2004@hanmail.net, news2015@naver.com / Tel: 055-365-2211~2 / Fax : 055-912-221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아00194 인터넷신문 등록일:2012년 7월 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철근
Copyright ⓒ 웅상뉴스(웅상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2,002
오늘 방문자 수 : 10,686
총 방문자 수 : 13,608,101